전주국제발효식품엑스포 성료

 

 


지난 20일부터 24일까지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제 14회 전주국제발효식품엑스포는 우리 발효식품시장의 부가가치를 극대화시키며 24일 행사의 막을 내렸다.

발효식품의 세계화와 산업화에 앞장선 전주국제발효식품엑스포가 닷새 간의 대장정을 마치고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지난 20일부터 24일까지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제 14회 전주국제발효식품엑스포는 우리 발효식품시장의 부가가치를 극대화시키며 24일 행사의 막을 내렸다.

올해는 세계 19개국 344개 업체가 참가한 가운데 국내외 식품관련 바이어와 각국 대사관 등 식품업계 고위간부들이 현장을 직접 방문했다.

전체 B2C 현장 매출은 아직 집계되진 않았지만 지난해에 비해 소폭 상승할 것으로 예상되며, B2B 수출거래도 18개국 103명의 바이어가 참여해 400여건 이상의 상담을 진행했다. 상당수 업체가 구체적인 추가 협상에 들어가 향후 성과가 더욱 기대된다.

또 행사기간 동안 비즈니스관에서 진행된 취업박람회에서는 ㈜오리온과 대두식품,등 대기업과 중견 중소기업 25개사가 직접 참여해 200여명이 현장 면접에 응시, 이중 90여명이 2차면접을 진행중이다.

아울러 산학연 통합 주제로 진행된 발효컨퍼런스와 대한민국 식품명인을 집중조명한 명인관은 관계자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았으며 농식품 연구기관들로 구성된 삼락농정관과 도지사인증상품, 수출진흥상품, 6차산업상품들로 구성된 선도상품관, 전통발효식품업체들로 구성된 식품마케팅관도 관람객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식품기업과 취업준비생을 위한 채용박람회와 ‘맛’칼럼리스트 황교익씨의 시민강좌 프로그램이 행사기간동안 열려 행사장을 찾은 참관객들의 만족도를 높였다.

폐막식은 5일 간의 성과를 돌아보며 IFFE 우수상품시상으로 진행됐다.

농림축산식품부장관상을 수상한 “굿맘영농조합법인”의 ‘굿맘플레인요구르트’와 “순창본가전통식품”의 ‘순수발효장세트’, “전주대궁중약고추장”의 ‘고추장매실장아찌’, “제너럴네이처(주)”의 ‘J-프로바이오틱스’등 총 12개 기업이 수상했다.

전북생물산업진흥원 김동수 원장은 “전주국제발효식품엑스포는 한국의 식품발전을 이끄는 행사로 거듭나며 대한민국의 식품산업 경쟁력을 한단계 더 끌어올렸다”고 전제한 뒤 “생물산업진흥원은 행사 후 성과분석 및 유망기업 사업화지원을 통해 전라북도 식품산업 발전에 앞장서고 식품을 통한 전라북도의 다양한 콘텐츠를 발굴, 확대해 전라북도가 한국식품산업의 수도가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 고 말했다.

장정철 기자

 

전북도민일보 2016.10.24

http://www.domin.co.kr/news/articleView.html?idxno=1127543

 

[연관 기사]

Leave a Reply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 <strike> <strong>